메뉴 바로가기

본문으로 바로가기



언론활동

언론보도

/ 언론활동 / 언론보도

[MBC] 김관영 "정개특위 구성 합의하고 여야정 협의체 10월 개최해야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김 관 영 작성일18-10-11 09:53 조회3회

본문

바른미래당, 김관영, 정개특위, 선거제
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1심에서 징역 15년형을 선고받은 데 대해 '사필귀정'이라고 평가하며, "불행한 역사가 반복되는 이유인 제왕적 대통령제를 고치기 위해 정개특위 구성에 합의해야 한다"고 밝혔습니다. 

김 원내대표는 오늘 최고위원회의에서 "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개헌과 선거제 개편을 언급하기만 할 뿐 서로가 상대당 핑계를 대며 구체적인 논의를 계속 뒤로 미루고 있다"고 비판하며, "오늘이라도 즉시 합의해야 한다"고 주장했습니다. 

김 원내대표는 "만약 오늘도 거부한다면 민주당과 한국당이 대결 속에 뜻이 맞는 적대적 공생관계임을 자인하는 것이나 다름없다"고 지적했습니다. 

김 원내대표는 또 "여야정 협의체를 11월에 개최할 경우 법안 심사를 감안하면 12월로 넘어가는 것은 자명한 만큼 각종 민생 법안의 합의를 위해 10월 개최를 촉구한다"고 밝혔습니다.